보도자료

제목
(국조실) 미세먼지 특별대책위원회, 배출통계·예보 현장간담회 개최
보도일
19.08.06
작성일
19.08.07
작성자
통합 관리자
게시글 내용

미세먼지 특별대책위원회, 배출통계·예보 현장간담회 개최

-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통합예보센터 등 방문 - 


□ 국무총리 소속 미세먼지 특별대책위원회(문길주 민간위원장, 이하 미세먼지 특위)는 8월 6일(화), 국무조정실·환경부 등 정부 관계자와 함께 국립환경과학원(인천 서구 환경로 소재)의 대기질통합예보센터와 교통환경연구소를 방문했습니다.

   * (참석) 미세먼지 특위 문길주 위원장, 박지영·배귀남·우정헌·윤순진·이미옥·이미혜·임영욱·장영기 위원, 국조실, 환경부 관계자 등

 ㅇ 이날 방문은 미세먼지 대책의 토대가 되는 대기오염물질 배출량 통계의 고도화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미세먼지 고농도 시즌에 대비하여 일선의 대기질 예보현장과 자동차 배출가스 인증현황을 점검?확인하는 차원에서 마련됐습니다.


□ 우선 국립환경과학원에서 작성하고 있는 국가 대기오염물질 배출량 통계 관련 현황을 청취하고, 통계의 정확도 제고를 위해 누락배출원 발굴계획과 배출량 검증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ㅇ 문길주 위원장은 미세먼지 대책의 우선순위를 정하고 대책별 저감효과를 정확하게 평가하기 위해서는 오염물질 배출량 통계의 품질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이를 위해 정부 차원의 노력과 함께 정부-학계의 유기적인 협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 오후에는 대기질통합예보센터를 방문하여 미세먼지 예보 과정을 보고 받고, 주간전망 서비스 시범도입* 준비상황을 점검했습니다.

    * (현재) 3일 예보(오늘·내일·모레) 발표 → (개선) 3일 예보 + 주간전망 발표

 ㅇ 미세먼지 특위 위원들은 올 겨울 미세먼지 고농도 시 시행하는 비상저감 및 국민건강 보호조치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정확한 예보가 중요하다고 진단하고,

   - 이를 위해 한-중간 대기질 예보정보 공유를 강화하고, 국내 대기측정망을 지속적으로 확충하는 한편

   - 중장기적으로는 2020년 상반기에 발사할 예정인 정지궤도 환경위성의 활용도를 극대화해야 한다는데 의견을 모았습니다.


< 미세먼지 예보 정확도 제고 방안 >

① 한-중 정보공유: 한·중간 공식 전용망을 통한 양국 예보자료의 실시간 공유체계 시범 운영(한국 : 전국 17개 시·도, 중국 : 베이징 등 11개 성·시) (‘19.하반기 예정)

② 대기측정망 확충을 통해 실시간 대기 관측자료 확보 및 예보 활용 제고

③ 정지위성 활용: 한반도 포함 동아시아 지역 대기오염물질(미세먼지, 이산화질소, 이산화황, 오존 등)의 배출과 이동을 입체적으로 감시 및 활용



□ 끝으로, 특위 위원들과 정부 관계자는 교통환경연구소를 방문해 제작차 배출가스 인증, 운행차 결함확인검사 과정 등을 확인했습니다.


□ 문길주 위원장은 현장 일정을 마무리하면서 오늘 현장에서 논의된 사항들은 올해 말에 수립되는 ‘미세먼지 관리 종합계획’에 충실히 반영할 계획라고 밝히며, 특위 위원들의 현장방문을 통해 향후 수립될 종합계획의 현장감과 집행력을 높이겠다고 말했습니다.

첨부
190805 [보도자료] 미특위 과학기반 현장간담회 개최_최종.hwp